메디파마플랜, 44회 상공의 날 은탑산업훈장 수상 (대한상공회의소)

관리자 │ 2017-07-07

HIT

2625



김원 삼양홀딩스 부회장과 변종문 GMB코리아 대표가 금탑산업훈장을 받았다. 대한상공회의소는 15일 서울 상의회관에서 '44회 상공의 날' 기념식을 열고 경제 발전에 기여한 상공인과 근로자 231명에게 훈장과 산업포장을 수여했다.
 
김 부회장은 삼양그룹의 성장을 주도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 부회장은 1993년 화학·식품·의약바이오를 3대 핵심 사업군으로 정하고 다양한 혁신적 신제품을 내놨다. 변 대표는 40년간 자동차부품의 품질 혁신과 기술 개발에 매진해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근에는 전기차 부품 '전동식 워터펌프'를 개발해 세계시장을 석권하는 등 글로벌 자동차부품 기업으로의 성장에 크게 기여했다고 대한상의는 전했다.
 
이치윤 덕양 대표와 이상운 메디파마플랜 대표는 은탑산업훈장의 주인공이 됐다. 이치윤 대표는 안정적인 수소 공급 시스템을 구축했고, 이상운 대표는 의료기기 분야에서 수액용기용 필름을 독자 개발하고 해외 생산 공장 수출 등의 성과를 냈다.
 
동탑산업훈장은 이계설 코엠 대표, 우영섭 유라코퍼레이션 사장이 받았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이날 "대통령 탄핵이라는 초유의 사태가 우리 사회 곳곳에 많은 상처를 남겼고 이제 그 상처를 잘 봉합해야 할 때"라면서 "낡은 제도와 관행의 문제점을 고치고 선진화하는 정공법만이 우리가 택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기 위한 혁신 인프라스트럭처 조성, 미래 상공인인 청년들을 위한 기반 마련 등을 주요 과제로 제시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메디파마플랜, 신공장 공사 진행 과정